규림요양병원


 
  하루 두끼 식사 vs 세끼 식사… 건강에 더 좋...
 작성자 : 홍보담당자
작성일 : 2022-11-04     조회 : 27  
 관련링크 :  https://health.chosun.com/site/data/html_dir/2022/11/03/2022110301085.html [11]

하루 두끼 식사 vs 세끼 식사… 건강에 더 좋은 건?

하루 두끼만 식사하는 성인 남녀의 비율이 삼시 세끼 식사하는 성인보다 높은 것으로 밝혀졌다. 특히 20∼30대에선 하루 두끼, 40세 이상에선 하루 세끼 비율이 높았다.

3일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KOFRUM)에 따르면 삼성서울병원 가정의학과 유준현 교수팀이 2016∼2018년 국민건강영양조사에 참여한 19~49세 성인 7725명(남 3270명, 여 4455명)을 대상으로 식사의 규칙성을 분석했다.

유 교수팀은 연구 대상을 하루 세끼 규칙적으로 식사(주 5회 이상)하는 그룹, 하루 두끼를 규칙적으로 식사(주 5회 이상)하는 그룹, 하루 한끼를 규칙적으로 식사(주 5회 이상)하는 그룹, 다이어트 등을 위해 매주 5회 이상 식사를 하지 않는 그룹 등 네 그룹으로 나눴다.

연구 결과, 하루 두끼 식사하는 비율이 전체의 48%로, 거의 절반을 차지했다. 삼시 세끼 식사하는 비율(37%)보다 오히려 많았다. 한끼 식사 비율은 전체 성인의 13%였다.

젊은 층일수록 하루 두끼 식사, 나이 들수록 하루 세끼 식사 비율이 높았다. 특히 20대와 30대 청년층의 하루 두끼 식사 비율은 높고, 하루 세끼 식사 비율은 40세 이상에서 높게 나타났다.

여성은 불규칙한 다이어트와 하루 한끼 식사 비율이 높았다. 홀로 삶과 미혼에서 주 5회 이상 식사를 하지 않는 비율이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현재 흡연자와 음주자는 하루 두끼 식사할 가능성이 컸다.

이번 연구에선 하루 세끼 섭취 그룹을 제외하고 어느 그룹도 1일 에너지 섭취권장량을 채우지 못했다.

유 교수팀은 논문에서 "하루 세끼 식사하는 사람의 체중·체질량 지수(BMI)·허리둘레·혈압·공복 혈당·총콜레스테롤과 중성지방 수치 등 건강 프로파일(profile)이 더 좋았다"며 "식사를 자주 거르면 배고픔 관련 호르몬을 증가시켜 체중 증가를 유발할 수 있고, 궁극적으로 심혈관 질환 위험을 높이는 대사 장애로 이어질 수 있다"고 설명했다. ​

이 연구 결과는 대한가정의학회지 최근호에 실렸다.​

출처 : https://health.chosun.com/site/data/html_dir/2022/11/03/2022110301085.html